Korean Philosophy Society for Sport & Dance
[ 체육철학 ]
The Journal of the Korean Society for the Philosophy of Sport, Dance, & Martial Arts - Vol. 29, No. 4, pp.79-90
ISSN: 2671-6755 (Print) 2671-6356 (Online)
Print publication date 31 Dec 2021
Received 09 Nov 2021 Revised 23 Nov 2021 Accepted 02 Dec 2021
DOI: https://doi.org/10.31694/PM.2021.12.29.4.079

체육계열학과 학부교육에서 이론과 실기

김홍식*
*단독저자, 한국체육대학교 스포츠청소년지도학과, 교수
Theoretical and Practical Dimensions of Kinesiology and Physical Education in Higher Education
Kim, Hong-Sik*
*Korea National Sport University, Dept. of Youth Guidance and Sport Education, Professor

Correspondence to: * hskim@knsu.ac.kr

Copyrightⓒ2021 KSPSDM

초록

이 논문은 우리나라 체육계열학과 학부교육을 이론과 실기의 맥락에서 검토해본 것이다. 체육계열학과는 1950년 이래 학교체육, 사회체육, 레저스포츠 등의 영역을 확장해 왔는데, 동시에 이론과 실기의 영역 모두에서 근본적 문제를 누적해 왔다. 첫째, 이론 영역에서 전문직무, 경기종목 특화의 추구에 따라 새로운 교과목이 다수 등장한다. 이는 체육학의 정체성과 통합성을 지지하는, 문리학문에 바탕을 둔 기축 교과목을 축소하거나 폐지하는 쪽으로 압력을 가한다. 둘째, 실기 영역에서 운동경기 수행능력이 과도하게 강조됨으로써 전문직무 수행역량을 기르는 실습의 의미 및 요구를 충실하게 담보하지 못한다. 즉 체육계열학과 학부교육은 이론 교과목의 과중함과 실습 교과목의 부족함으로 대별되는 양상이다.

Abstract

This article reviews the undergraduate kinesiology and physical education (KPE) program in South Korea, which focuses on theoretical and practical dimensions. Since 1950, KPE in higher education has expanded in areas such as school, community, and leisure sports, but the program has been facing fundamental problems in the curriculum. First, in the theoretical dimension, several new subjects emerge as vocational jobs and sports specialization. Emerging new subjects reduces and abolish basic subjects that supports kinesiology's identity and unity. Second, the practical dimension, most programs over-focus on sports skills, which causes a deficient of practical education.

Keywords:

kinesiology, physical education, higher education, theory, practice

키워드:

체육학, 체육교육, 고등교육, 이론, 실기

References

  • 강신복(1994). 대학 체육교육의 문제와 과제. 대학교육, 70, 106-111.
  • 김경동(1983). 미국 대학의 교양교육. 대학교육, 2, 35-39.
  • 김오중(1956). 대학체육의 이론과 실제. 한국체육학회지, 2, 28-34.
  • 김홍식(2017). 체육전문역량의 개념 구조. 스포츠사이언스, 34(2), 195-206.
  • 김홍식, 민현주(2010). 대학 체육계열학과 재편을 위한 논제 검토. 한국체육학회지, 49(3), 45-55.
  • 선병기(1956). 체육학의 구성을 위하여. 한국체육학회지, 2, 2-6.
  • 송형석(2005). 체육학 분화 및 통합 담론의 비판적 고찰. 한국체육학회지, 44(2), 51-61.
  • 오정석(1994). 체육적 앎에 관한 연구. 미간행 박사학위 논문. 서울: 서울대학교.
  • 윤명로 역(1988) / H. Richert. 자연과학과 문화과학(Kulturwissenschaft und Naturwissenschaft). 서울: 삼성미술문화재단 출판부.
  • 이성호(1984). 대학 전공교육의 전문화와 교육과정 편성. 교육과정연구, 4,107-149.
  • 이성호(2016). 미국 대학의 교양교육: 쟁점과 교훈. 한국교육, 43(4), 63-80.
  • 임태성, 박재우(2012). 체육계열학과의 전문성 제고 방안. 한국체육학회지, 51(1), 283-299.
  • 정종원, 유기웅(2015). 교양기초교육 영역분류에 따른 국내 대학의 현황과 영향요인 분석. 한국교육학연구, 21(3), 5-27.
  • 한국교양기초교육원(2016). 대학 교양기초교육의 표준 모델.
  • American Kinesiology Association. AKA statement regarding the Undergraduate Core Curriculum in Kinesiology. https://americankinesiology.org/SubPages/Pages/Statement%20on%20Undergraduate%20Core, .
  • Henry, F.M. (1964). Physical education: An academic discipline. Journal of Health, Physical Education, and Recreation, 35(7), 32–33. [https://doi.org/10.1080/00221473.1964.10621849]
  • Gim, Jeong-Myung. (1989). Physical education as “artful knowing.” Unpublished doctoral dissertation. Ohio: Ohio State University.
  • Spencer H. (1861, 1911). Essays on Education & Kindred Subjects. Everyman’s Library.
  • Ross, S. (2001). Physical education reconcepualized. IL: Charles C Thomas Published, LTD.
  • 교육통계서비스. https://kess.kedi.re.kr
  • e-나라지표. https://www.index.go.kr